logo

  • home
  • head
  • itnews
  • product
  • mobile
  • game
  • benchmark
  • analysis
  • blog

액션 / 한국 / 2019 .12 개봉 감독 : 이해준, 김병서 출연 : 이병헌(리준평), 하정우(조인창), 마동석(강봉래) ...
애니메이션, 모험, 코미디, 가족, 판타지, 뮤지컬 / 미국 / 2019 .11 개봉 감독 : 크리스 벅, 제니퍼 리 출연 :...

게임메카 김미희 기자 2019.10.10 13:47


▲ 홍콩 선수 '블리즈청'은 '하스스톤' 대회 중 홍콩 시위 지지 발언을 했다 (사진출처: 레딧)

블리자드는 ‘하스스톤’ 대회 현장에서 홍콩 시위를 지지하는 발언을 한 홍콩 선수에 1년 출전 정지, 상금 몰수 등의 징계를 내렸다. 이후 블리자드에 대한 거센 반발이 일고 있다. SNS를 통해 ‘블리자드 보이콧’ 운동이 글로벌적으로 촉발됐으며, 게이머를 넘어 블리자드 내부 직원, 현지 게임업계, 미국 국회의원도 블리자드의 조치가 지나치게 과하고, 중국 편향적이라고 지적하고 있다.

이 사건은 지난 7일(현지 기준) 진행된 ‘하스스톤’ 그랜드마스터즈 아시아태평양 3일차 경기 후 인터뷰에서 시작됐다. 대회에 출전한 홍콩 선수 ‘블리즈청(blitzchung)’이 인터뷰 중 ‘홍콩을 해방시켜라, 이는 우리 시대의 혁명(Liberate Hong Kong. Revolution of our age!)’라고 말했고, 인터뷰를 진행하던 캐스터들은 고개를 숙이고, 책상 뒤로 모습을 감췄다.

이에 대해 블리자드는 ‘블리즈청’이 ‘하스스톤’ 그랜드마스터즈 경기 규정을 위반했다고 밝히며 올해 10월 5일부터 1년 간 ‘하스스톤’ e스포츠 출전 정지에 이번 시즌 상금도 지급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인터뷰를 진행한 대회 캐스터 2명과도 함께 일하지 않을 것이라 덧붙였다. 관련 발언을 했던 경기 VOD도 제공하지 않고, 홍콩 선수 및 캐스터에 대한 제재를 발표한 공지에는 댓글도 막아놨다.

‘블리즈청’에 대해 블리자드가 위반했다고 밝힌 규정은 6.1로 ‘선수가 공공의 평판을 떨어뜨리거나, 공공의 일부 또는 단체를 불쾌하게 하거나, 블리자드 이미지가 손상되는 행동을 했을 경우 ‘그랜드마스터즈’에서 제외될 수 있으며, 상금 전액 몰수도 가능하다’라는 것이다. 이를 토대로 보면 블리자드는 ‘하스스톤’ 대회 현장에서 홍콩 시위를 지지하는 발언을 하는 것을 대중을 불쾌하게 하거나, 회사 이미지에 피해를 입히는 행위라 판단했다고 볼 수 있다.

▲ 블리즈청 및 중계진에 대한 블리자드의 징계 발표 (사진출처: '하스스톤' 공식 홈페이지)

글로벌적으로 퍼진 ‘블리자드 보이콧’ 운동

하지만 이에 대한 게이머들의 반응은 지극히 부정적이다. 게임사 입장에서 대회와 관련 없는 정치적인 말을 한 선수를 징계할 수는 있지만, 그 수위가 지나치게 높았다는 것이다. 작년에 개인방송에서 동양인을 비하하는 행동을 했던 ‘오버워치 리그’ 필라델피아 퓨전 소속 ‘Eqo’ 조쉬 코로나는 3경기 출전 정지 및 벌금 2,000달러를 받은 바 있다.

인종차별적인 행동으로 논란을 일으킨 ‘오버워치 리그’ 선수는 3경기 정지와 벌금으로 끝났는데, 자기 나라에서 진행되는 시위를 지지한 홍콩 ‘하스스톤’ 선수는 1년 출장 정지에 상금도 몰수한다는 결정을 내린 블리자드에 대해 징계 수위가 과하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아울러 VOD도 제공하지 않고, 결정에 대한 댓글도 막아둔 것은 이 이슈에 대한 게이머의 의견에 귀를 막겠다는 행동으로 보일 수 있다.

아울러, 블리자드는 자사 대표작 ‘오버워치’에 성소수자 캐릭터를 지속적으로 등장시키는 등, 소수의 입장을 지지하는 행동을 보여왔다. 이러한 블리자드가 중국으로부터의 자유를 외치며 시민들이 대대적으로 들고 일어난 홍콩 시위에 대해서는 중국에 편향된 움직임을 보인다는 점이 위선적이라 지적하고 있다.

특히 블리자드가 홍콩 선수를 징계한 후 열린 ‘하스스톤’ ‘대학생 리그 ‘하스스톤 대학 챔피언십’에 출전한 워싱턴 D.C 출신 대학생 3명이 생중계 중 ‘홍콩에 자유를, 블리자드 보이콧(Free Hongkong, Boycott BLIZZ)’이라고 적은 치어풀을 들자 방송을 중단시켰고, 홍콩 선수 제재에 대한 반대 의견이 올라오던 ‘하스스톤’ 서브 레딧도 폐쇄했다가 다시 열었다.

▲ 대학생 대회에 출전한 선수들이 '홍콩 지지'를 뜻하는 치어풀을 들기도 했다 (사진출처: 하스스톤 토너먼트 공식 유튜브 채널 생중계 갈무리)

이 역시 블리자드가 홍콩 시위를 지지하는 발언이 자사 게임과 관련된 장소에서 나오지 않길 바란다는 것으로 해석되어 논란은 가속됐고, 이는 결국 대대적인 보이콧 운동으로 이어졌다. 트위터에 ‘#Blizzardboycott’이라는 해시태그가 생겼고, 이 해시태그를 달며 블리자드 게임을 삭제하거나 이를 대신할 다른 게임을 추천하는 트윗들이 올라오고 있다.

아울러 ‘오버워치’ 중국 출신 영웅 ‘메이’를 활용한 보이콧 운동도 일어나고 있다. 레딧에 ‘메이를 민주주의의 상징으로 만들어 블리자드 게임이 중국에서 금지된다면 이보다 수치스러운 일이 없을 것’이라는 글이 올라왔고, 이 의견이 많은 지지를 얻으며 ‘메이’를 주인공으로 한 팬아트가 무수하게 올라왔다. 홍콩 시위를 대표하는 마스크를 쓰거나, 우산을 든 메이 그림을 공개하는 식이다.

▲ '오버워치' 중국 영웅 '메이'를 보이콧 마스코트로 쓰고 있다 (사진출처: 트위터)

게임업계를 넘어 정치인까지, 점점 커지는 논란

블리자드가 홍콩 선수를 제재한 것에 대한 논란은 게이머를 넘어 현지 게임업계, 그리고 미국 정치인까지 관련 이야기를 언급할 정도로 커지고 있다. 가장 직접적인 부분은 블리자드 직원들도 회사의 결정에 반발하고 있다는 것이다. 지난 9일, 블리자드 본사 직원들은 회사를 대표하는 오크 동상 앞에 모여서 홍콩 시위 상징이라 할 수 있는 우산을 들며 시위했다. 처음에는 9명으로 시작됐으나 이후에는 30명까지 참가자 규모가 늘어났다.

▲ 우산을 쓰고 시위 중인 블리자드 직원들 (사진출처: 레딧)

아울러 블리자드 ‘오크’ 동상 바닥에는 회사가 중요하게 생각하는 8가지 가치가 새겨져 있는데, 이 중 두 가지인 ‘세계적으로 생각하라(Think Globally)’와 ‘모든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라(Every Voice Matters)’에 종이를 붙여 가려버렸다. 홍콩 시위를 지지하는 홍콩 선수를 징계한 회사 결정이 핵심 가치에 어긋난다는 뜻을 드러낸 것이다.

▲ 모든 직원이 회사의 결정을 지지하는 것은 아니라며, 핵심 가치를 가려버린 사진도 올라왔다 (사진출처: 트위터)

다른 게임사에서도 블리자드의 조치에 대한 움직임이 있다. 온라인 카드 게임 ‘갓즈 언체인드’를 만든 퓨얼게임즈는 지난 8일 자사 공식 트위터를 통해 ‘블리자드는 ‘블리즈청’에 출전 금지를 내리고, 상금도 몰수했다. 자사는 그가 잃어버린 상금과 함께 50만 달러 상당의 토너먼트 티켓을 제공할 것이다. 그 어떤 선수도 본인의 신념에 대해 처벌받아서는 안 된다’라고 밝혔다.

에픽게임즈 팀 스위니 대표도 본인 트위터를 통해 ‘홍콩 지지 발언을 하는 인터뷰를 허용하겠느냐’고 물어본 질문에 답했다. 그는 ‘에픽게임즈는 정치와 인권에 대해 이야기할 수 있는 ‘포트나이트’ 선수와 크리에이터의 권리를 존중한다’라며 ‘에픽게임즈는 미국 회사이며 텐센트가 지분 40%를 갖고 있지만 직원, 투자자를 비롯한 다른 주주가 많이 있다. 내가 창립자이자, CEO이자, 지배주주(controlling shareholder)로 있는 한 그럴 일은 없을 것’이라고 단언했다.

▲ 팀 스위니 대표는 '포트나이트' 선수 및 크리에이터의 발언의 자유를 존중한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팀 스위니 공식 트위터)

게임업계를 넘어 미국 국회의원도 블리자드의 행동에 불쾌함을 표했다. 미국 민주당 론 와이든 상원 의원은 지난 8일 본인 트위터를 통해 ‘블리자드는 중국 공산당을 기쁘게 하기 위해 기꺼이 굴욕적인 행동을 보여줬다. 그 어떠한 미국 회사도 자유를 향한 호소를 돈 몇 푼을 벌기 위해 차단해서는 안 된다’라고 밝혔다.

미국 공화당 마르코 루비오 상원 의원 역시 ‘여기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알고 있나. 중국에 살지 않는 사람조차 자기검열이나 해고, 출장 정지에 직면하고 있다’라며 ‘중국은 자국 시장에 대한 접근성을 전세계적으로 자유 발언을 차단하는데 사용하고 있다. 그 영향은 현재 미국 정치권에 있는 모든 사람이 사라진 후에도 이어질 것’이라고 전했다.

홍콩에서 중국으로 범죄자 인도를 허용하는 ‘범죄인 인도 법안’ 추진에 시민들이 반발하며 시작된 ‘홍콩 시위’는 중국으로부터 벗어나고, 자유를 추구하는 시민들과 이를 과격하게 제압하는 홍콩 당국의 실상이 알려지며 중국과 홍콩을 넘어 전세계적인 관심사로 떠올랐다. 이 와중 조명되는 것은 영화, 게임 등 엔터테인먼트 분야에 대해 확대되는 중국 자본의 영향력이다.

최근에는 미국 NBA 구단, 휴스턴 로게츠 단장이 트위터를 통해 ‘자유를 위해 싸우는 홍콩 시위를 지지한다’는 트윗을 남긴 후 중국 내에서 대대적인 불매 운동이 일자 홍콩 시위 지지 발언에 대해 사과하는 일도 있었다. ‘하스스톤’ 대회에서 촉발된 일련의 사태는 중국 자본을 무시할 수 없는 게임업계의 단면을 보여주기도 한다. 다만, 게임과 같은 문화 콘텐츠에서 자본에 회사들이 흔들리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은 여론의 지탄을 피하기 힘들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AMD 젠 아키텍처 분석 (프론트엔드, OP캐시, CCX, 인피니... 6 2017.07.23 42803
1387 [V4] PC 버전(베타) 오픈 안내 2 2019.12.14 49
1386 "BTS 병역특례 제외, 한류 걸림돌" 가수협회, 공청회 연다 1 2019.12.14 42
1385 오버워치 리그 2020시즌 일정이 발표되었습니다! 1 2019.12.11 24
1384 패스 오브 엑자일: 아틀라스의 정복자 밸런스 조정 안내 1 2019.12.11 68
1383 [로스트아크] 12월 11일(수) 업데이트 내역 안내 1 2019.12.11 25
1382 [V4] PC 베타 버전 사전 가이드 1 2019.12.11 76
1381 "청와대의 분노" 검찰과 전면대응 전개 1 2019.12.08 54
1380 [V4] 성물 쟁탈전 사전 예고 안내 2019.12.07 70
1379 천사력? 악마력? 선조력? 디아블로4 아이템 체계 한 번에 ... 1 2019.12.07 51
1378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방탄소년단), 2019 MMA 퍼포먼스 1 2019.12.07 115
1377 [KSL 시즌 4 - 결승전] 정윤종 vs 이재호 1 2019.12.07 63
1376 엔씨 리니지2M, 도넘은 '현질'... 확률형 아이템 '도박 논... 1 2019.12.06 54
1375 지하철 2호선 대혼돈, 시민들 출근 지옥 1 2019.12.06 70
1374 검찰개혁 '더 강력한 후임자' 추다르크는 누구? 1 2019.12.05 26
1373 추미애 “검찰개혁, 시대적 요구” [추미애 법무부 장관 내정] 1 2019.12.05 18
1372 [음악감상] 겨울왕국2 OST - Show Yourself 1 2019.12.02 160
1371 V4 업데이트 공지 "피터지는 전쟁의 시작" 2 2019.12.02 104
1370 검찰, 서초서 압수수색..사망 수사관 휴대전화·유서 확보 3 2019.12.02 34
1369 [V4] 보스 쿨탐 레이드 및 쟁 - 실시간 라이브 1 2019.12.01 40
1368 PUBG 글로벌 챔피언십 2019 최후의 승자는 Gen.G! 1 2019.12.01 65
1367 게임 4大 신작②]넥슨 V4 출시.."대체 불가능한 MMORPG" 1 2019.12.01 86
1366 리니지2M 기대 이하? 엔씨소프트 주가 폭락 2 2019.11.30 32
1365 방사능 리스크 논란 잦아들지 않는 도쿄올림픽 1 2019.11.30 82
1364 넥슨 V4 다음달 PC 버전 출시, 모바일+PC 연동 및 흥행 가속 1 2019.11.30 60
1363 V4[브이포] 백종원이 알려주는 자기관리 비법 1 2019.11.29 27
1362 리니지2M 정식 서비스 오픈 5 2019.11.29 144
1361 출시된 구글 스태디아, 해외 매체 평가는 ‘부정적’ 1 2019.11.23 85
1360 [KSL 시즌 4 - 4강] 이재호 vs 박상현 1 2019.11.23 75
1359 [KSL 시즌 4 - 4강] 정윤종 vs 김명운 1 2019.11.23 77
1358 욕하면서 봤던 공영방송 KBS의 위기, 변화는 가능할까 1 2019.11.23 106
1357 장기 흥행모드 'V4'..직접 해보니 이런 점 달랐다 1 2019.11.23 60
1356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 "장갑 사비 구입 없어질까" 1 2019.11.23 38
1355 철도노조 파업에 국민들 분노, "국민을 볼모로 잡아" 3 2019.11.23 38
1354 [3분정리] e스포츠 충격에 빠뜨린 그리핀 사태 1 2019.11.23 25
1353 문재인 대통령, 국민과의 대화 방송 라이브 1 2019.11.19 167
1352 [배틀그라운드] 테스트 서버 - PC 1.0 버전 패치노트 #5.2 1 2019.11.15 121
1351 미공개 신작 포함, 15일 새벽 X019서 MS게임 12종 소개 1 2019.11.15 72
1350 문 대통령 “日 군사정보 공유 어렵다” 지소미아 종료 재확인 1 2019.11.15 44
1349 독도 헬기 피해 가족 "사과 없는 KBS엔 보도자료 제공 중... 1 2019.11.15 64
1348 KBS 일본해 표기 논란 사과에도…누리꾼 “일본 방송 같다” ... 1 2019.11.13 114
1347 이혜성, 거짓 휴가 의혹… KBS 연차 수당 ‘부당 수령’ 도마 위 3 2019.11.13 224
1346 공영방송 KBS의 몰락, 수신료 분리 청원 20만 넘어 4 2019.11.13 139
1345 기세 등등 ’V4’, 이용자 경험의 혁신 1 2019.11.12 71
1344 넥슨 V4, 마침내 엔씨소프트 리니지 격파? 1 2019.11.10 49
1343 `제2의 BTS 찾자`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몰린 미국 바이어들 1 2019.11.10 44
1342 [세계기행] 디아블로 4, 여성 악마 '릴리트'는 대체 누군가? 1 2019.11.10 44
1341 시동을 걸다! 오버워치 2 “아트의 진화” 패널 요약 1 2019.11.10 30
1340 넥슨 모바일 MMORPG "V4" 전격 오픈 1 2019.11.10 45
1339 "일본은 도쿄올림픽 이후 쇠퇴할 것" 짐 로저스 경고 1 2019.11.10 40
1338 'KBS 수신료' 年 6000억 챙기지만 수백억 적자 4 2019.11.03 85
1337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 군대 보낸다? - 형평성 문제 심각 4 2019.11.03 170
1336 리니지2M, 리니지M 기록 깼다..사전등록 700만 돌파 1 2019.11.03 45
1335 삼성전자 '제4 노조' 한노총 소속에 긴장 1 2019.11.03 87
1334 KBS, 독도헬기 사고영상 찍고도 경찰에 미제공 논란 1 2019.11.03 50
1333 PUBG 글로벌 챔피언십 대회 진행 방식 및 일정 안내 1 2019.11.03 44
1332 최종보스는 릴리트? 블리자드 '디아블로 4' 공식 발표 1 2019.11.03 75
1331 [업데이트 공지] 리니지M 10월 23일 패치 노트 1 2019.10.26 49
1330 PUBG 글로벌 챔피언십 전용 스킨, 티켓 판매 및 스케줄 안내 1 2019.10.26 31
1329 오버워치 Nintendo Switch 전격 출시 1 2019.10.26 64
1328 특허청, 방탄소년단 관련 위조상품 단속 및 계도 실시 1 2019.10.26 24
1327 액상형 전자담배 퇴출 가시화..대형 편의점 모두 판매·공... 1 2019.10.26 18
1326 미래 사무직 노동자의 흉측한 몰골 1 2019.10.26 52
1325 포털 다음, 연예 뉴스 댓글 잠정 폐지.."인격 모독 심각" 1 2019.10.26 18
1324 BTS - Fake Love, Dionysus, Lights (pellek / Metal Cover) 1 2019.10.20 141
1323 "한국 대표의사 이국종", 국정감사 쓴소리 3 2019.10.20 82
1322 GTA 6 곧 나온다? 트레버 배우 발언에 '웅성웅성' 1 2019.10.19 50
1321 리니지2M PC로 돌린다, 엔씨소프트 '퍼플' 앱 출시 1 2019.10.19 65
1320 서고 앉는 자세만 바꿔도 '뱃살' 빠집니다 1 2019.10.19 71
1319 "MB 정부 쿨했다"는 윤석열.."오히려 정치 검찰 전성기" 1 2019.10.18 66
1318 "검찰국장 등 법무부 모든 직제서 검사배제"..완전 脫검찰화 3 2019.10.18 62
1317 국무조정실장, BTS 병역특례 질의에 "시대 반영해 종합검토" 1 2019.10.18 30
1316 불매운동에 '아사히 맥주' 판매 중단 수준..日 맥주 수입 ... 1 2019.10.18 40
1315 유니클로 회장 "일본 이대로 가다간 망한다" 1 2019.10.18 46
1314 BTS, 이슬람 규정까지 바꿨다 3 2019.10.13 79
1313 방탄소년단 사우디 콘서트, CNN도 주목했다 1 2019.10.13 32
1312 "KBS 수신료 거부"..靑 국민청원 하루 만에 6만명 참여 1 2019.10.13 54
1311 서초 검찰개혁 국민집회) 최후통첩문 발표 1 2019.10.12 181
1310 공영방송 KBS의 몰락 1 2019.10.12 155
1309 이시각 서초, '검찰개혁 최후통첩' 초대규모 집회 시작 3 2019.10.12 426
1308 포브스 'K팝 선봉' BTS 경제효과 주목…"GDP '5.5조' 창출" 1 2019.10.12 94
1307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방탄소년단), 또 새로운 역사 1 2019.10.12 88
1306 [업데이트 공지] 리니지M 10월 10일 패치 노트 1 2019.10.12 44
1305 엑자일콘 생방송 상세 안내 1 2019.10.12 40
1304 지포스 나우, 스팀과 연동이 신의 한수였다 1 2019.10.12 40
» 美 정치권도 반발, 중국에 줄 섰다가 몰매 맞는 '블리자드' 1 2019.10.12 66
1302 "무자비한 출근길, 고장 알림도 없어" 불만 폭주..서울 2... 3 2019.10.10 86
1301 화제의 유시민 알릴레오) 윤석열 총장에게 띄우는 헌정방송 1 2019.10.09 34
1300 최근 온라인 화제의 음악 "검찰개혁 동요메들리", "검새리콜" 3 2019.10.06 264
1299 이시각 서초, 전국 인파 집결로 접근불가 사태 발생 9 2019.10.05 436
1298 2019 육군참모총장배 오버워치 솔저 토너먼트 4강 및 결승... 1 2019.10.05 73
1297 [로스트아크] 10월 2일(수) 업데이트 내역 안내 1 2019.10.05 99
1296 [패스오브엑자일] 3.8.1d 패치 노트 1 2019.10.05 60
1295 [업데이트 공지] 리니지M 10월 2일 패치 노트 1 2019.10.04 42
1294 "지금은 친일이 애국" 발언한 문체부 고위공무원 '파면' 1 2019.10.03 118
1293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 j-hope 'Chicken Noodle Soup (fe... 1 2019.09.29 151
1292 서울의 소리) 연세대학교 류석춘교수 연구실 방문 1 2019.09.25 220
1291 "안중근은 테러리스트" "'일베' 해라" 류석춘 과거 발언도... 1 2019.09.25 92
1290 "충격적 망언" 연세대 총학, 류석춘 교수 파면 촉구 1 2019.09.24 125
1289 연세대 출신 의원들, '류석춘 교수직 박탈 촉구' 서한 1 2019.09.23 84
1288 "위안부는 매춘부" 발언 연세대 류석춘 교수, 사회 파장 4 2019.09.22 222
1287 우리은행, DLF 사태 이어 구멍 뚫린 내부통제까지 '비상' 1 2019.09.20 105
1286 정부, 600조 차환대출시장 개방..카카오뱅크에 날개 달다 1 2019.09.20 115
1285 10년 모은 돈 날렸다..DLF 원금 손실 60% 확정에 '분노' 2 2019.09.20 162
1284 '화성연쇄살인' 용의자, 교도소 독거실 수용.."가석방 고... 1 2019.09.19 7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