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 home
  • head
  • itnews
  • product
  • mobile
  • game
  • benchmark
  • analysis
  • blog

드라마, 뮤지컬 / 미국 / 118분 / 2020 .03.12 개봉 / [국내] 12세 관람가 감독 : 루퍼트 굴드 출연 : 르...
드라마, 전쟁 / 미국 / 119분 / 2020 .02.19 개봉 / [국내] 15세 관람가 감독 : 샘 멘데스 출연 : 조지 맥케...

게임메카 김미희 기자 2020.02.06 17:11


▲ 왼쪽부터 PS4, Xbox One, 스위치 (사진출처: 각 게임기 공식 홈페이지)

콘솔 3사 2019년 4분기(10월~12월) 실적이 공개됐다. 소니, MS, 닌텐도 실적은 각 회사 대표 게임기와 상황이 맞아떨어진다. 올해 연말 차세대기 출시를 앞둔 PS4와 Xbox One은 완연한 황혼기에, 2017년에 나와 3년 차를 맞이한 스위치는 전성기에 접어들었다. 이러한 상황이 실적에도 드러난다는 점이 흥미로운 부분이다.

소니와 MS, 기기와 게임 전년보다 매출 감소

먼저 소니와 MS는 모두 게임 부문 분기 매출이 작년 동기보다 감소했다. MS는 지난 1월 29일(현지 기준) 회계연도 2020년 2분기(2019년 10월~12월) 실적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MS 게임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21% 감소한 33억 달러(한화로 약 3조 8,900억 원)이며, Xbox 게임 콘텐츠 및 서비스 매출도 전년 동기보다 11% 줄었다.

▲ 게임 실적에 대한 MS 설명자료 (자료출처: MS IR 페이지)

소니도 MS와 비슷한 상황이다. 소니는 지난 4일 회계연도 2019년 3분기(2019년 10월~12월) 실적을 공개했다. 소니 게임사업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20% 감소한 6,321억 엔(한화로 약 6조 7,860억 원), 영업이익은 26.8% 줄어든 535억 엔(한화로 약 5,744억 원)이다. 매출이 가장 많이 감소한 부문은 PS4 하드웨어와 패키지 게임으로 전년 동기보다 30.5% 줄었고, 디지털 게임 및 추가 콘텐츠 매출도 13% 감소했다.

▲ 소니 게임사업 매출 및 영업이익 (자료출처: 소니 IR 페이지)

두 회사 모두 게임 매출 감소 원인으로 꼽은 것은 차세대 기기다. MS는 Xbox 하드웨어 판매가 줄며 게임 매출도 감소했다고 설명했고, 소니 역시 PS5가 발표되며 PS4 하드웨어 판매가 감소한 것으로 분석한다고 말했다. PS4와 Xbox One은 2013년에 출시된 7년 차 기기에, 더 좋은 성능을 갖춘 신형 기기가 연말에 나온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기기 판매 감소는 예측 가능한 결과였다는 의견이다.

소프트웨어도 마찬가지다. MS는 전년 동기에는 주목도 높은 서드파티 타이틀 영향으로 매출이 크게 올랐기에, 이번 분기에는 전년보다 저조한 매출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이를 반대로 생각하면 2019년 연말에는 전년보다 게임 판매가 저조했다는 것이다. 소니는 올해 PS4 게임 판매에 대해 큰 상승 없이 비슷한 수준을 보이리라 예상한다고 언급했다.

다만 두 회사 모두 유저풀 증가에 주목했다. MS는 지난 두 분기 간 Xbox 라이브 월평균 이용자(MAU)가 지속해서 늘어 이번 분기에는 신기록을 달성했으며, Xbox 게임 구독 서비스 ‘Xbox 게임 패스’ 구독자도 전 분기보다 2배 이상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소니 역시 네트워크 서비스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7% 올랐으며, 자사 유료 서비스 ‘PSN 플러스’ 가입자도 증가했다고 밝혔다. PS4와 Xbox One은 황혼기를 맞이했으나 다음 세대에 힘을 불어넣을 유저 기반은 탄탄해졌다.

전년보다 기기 판매 22.5% 증가, 전성기 맞은 스위치

앞서 소개한 두 기기보다 후발주자인 스위치는 나 홀로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닌텐도는 지난 1월 30일 회계연도 2020년 3분기(2019년 10월~12월) 실적을 공개했다. 이번 분기에 닌텐도는 매출 1조 226억 엔(한화로 약 10조 9,800억 원), 영업이익 2,629억 엔(한화로 약 2조 8,226억 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2.5%, 영업이익은 19.5% 올랐다.

수치 중 눈길을 끄는 부분은 스위치 하드웨어 판매량이다. 이번 분기 스위치 하드웨어 판매량은 1,774만 대로 전년 동기보다 22.5% 증가했다. 그 배경에는 스위치 중국 진출이 있다. 닌텐도는 텐센트와 손을 잡고 작년 12월부터 스위치 중국 판매를 시작했다. 중국 성과를 바탕으로 스위치 기기 판매가 늘어나며 닌텐도 역시 호실적을 달성한 것이다. 작년 12월 31일 기준 스위치 누적 판매량은 5,248만 대다.

▲ 닌텐도 스위치 본체와 게임 판매는 점점 늘고 있다 (자료출처: 닌텐도 공식 홈페이지)

주목도 높은 소프트웨어도 힘을 더했다. 대표작은 마리오, 젤다의 전설과 함께 닌텐도 3대장으로 손꼽히는 포켓몬스터다. 작년 11월에 출시된 포켓몬스터 소드/실드는 포켓몬 수 감소에 대한 팬들의 우려에도 불구하고 한 달 만에 1,606만 장에 달하는 출하량을 기록했다. 아울러 각각 6월과 10월에 발매된 슈퍼 마리오 메이커 2와 루이지 맨션 3도 누적 출하량 500만 장을 달성했다.

이와 함께 닌텐도는 기존과 달리 스위치부터 경쟁력 높은 서드파티 타이틀을 적극적으로 출시하고 있는데, 4분기에 퍼스트와 서드파티를 합쳐 100만 장 이상 출하량을 기록한 타이틀은 21종이다. 주요 서드파티 게임은 피파 20, 더 위쳐 3: 와일드 헌트, 오버워치, 디비니티: 오리지널 신 2 등이 있다. 중국 출시 성과에, 흥행 타이틀로 무장한 스위치는 PS4와 Xbox One이 작별을 고하는 중 홀로 상승세를 기록할 수 있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AMD 젠 아키텍처 분석 (프론트엔드, OP캐시, CCX, 인피니... 6 2017.07.23 42892
1500 BTS 컴백에 맞춰 미국 팬들 노숙 시작 1 2020.02.21 23
1499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 (방탄소년단) 'ON' Kinetic Manife... 3 2020.02.21 157
1498 CNN·BBC "韓 '대구 아웃브레이크'..세계확산 둔화 희망 무... 5 2020.02.21 68
1497 또 대구,, 전주서 28세 남성 코로나19 확진 1 2020.02.20 76
1496 군대 첫 확진자 발생..대구 휴가 다녀온 '제주 근무' 해군... 2 2020.02.20 64
1495 [속보] 코로나19 확진자 104명..청도대남병원서 국내 첫 ... 4 2020.02.20 54
1494 코로나19 환자 총 82명..대구·경북 30명·서울 1명 추가 확진 2 2020.02.20 26
1493 31번 접촉 15명 확진.. 대구·경북'슈퍼전파' 1 2020.02.20 86
1492 정부 "대구 봉쇄? 검토한 바 없다.. 상황 엄중함은 인식" 4 2020.02.19 162
1491 '코로나19' 집단발병지 된 대구..감염원 '미스터리' 1 2020.02.19 67
1490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방탄소년단), 21일부터 본격 컴백 1 2020.02.17 91
1489 [PUBG] 테스트 서버 - PC 1.0 버전 패치노트 #6.2 1 2020.02.17 84
1488 [로스크아크] 밸런스 패치 등 2월 12일(수) 업데이트 내역... 1 2020.02.17 47
1487 세계 최대 게임 리그, 오버워치 리그 2020 시즌 본격 개막 1 2020.02.17 101
1486 공정위, 네이버 창업자 이해진 검찰 고발 1 2020.02.17 100
1485 [TF초점] '핫'했던 지난해 게임업계..빅5 성적표는? 1 2020.02.17 38
1484 '코로나 부실 대응'..시진핑·아베 리더십 위기 1 2020.02.17 36
1483 아베 정권 지지율 급락·41%에 그쳐..지지보다 반대가 많아 1 2020.02.17 78
1482 엄청 비싼 서울 집, 누가 와서 샀나요..최근 4년 구매자 보니 1 2020.02.17 81
1481 목표 꿈의 직장 1위는 '공기업', 사기업은 삼성을 밀어내... 2 2020.02.17 44
1480 '이재용 프로포폴 의혹' 강력부 배당..삼성, 강력 부인 1 2020.02.13 149
1479 세계 최고 모바일RPG "넥슨 V4", 신규 서버 및 신규 직업 ... 2 2020.02.12 194
1478 봉준호·BTS···'韓 소프트파워' 세계를 홀렸다 1 2020.02.12 132
1477 非영어 첫 '오스카 작품상'…봉준호 역사를 쓰다 1 2020.02.12 42
1476 블리자드 내부에서는 만족, 디아블로 이모탈 올해 테스트 1 2020.02.09 42
» 황혼기 맞은 PS4와 Xbox One, 스위치 홀로 전성기 1 2020.02.09 90
1474 추락하는 변호사 몸값..이젠 6급도 아닌 7급 대우 2 2020.02.08 36
1473 BTS (방탄소년단) 'Black Swan' Dance Practice 1 2020.02.08 101
1472 저스틴 비버 제친 방탄소년단, 소셜50→빌보드200 차트서도... 1 2020.02.08 61
1471 [V4] 신규 캐릭 아처 및 신서버 오픈 1 2020.02.03 129
1470 '엎친 데 덮친 격' 중국서 치사율 높은 조류인플루엔자도 ... 2 2020.02.02 66
1469 교민 포용한 아산·진천 주민들...'응원메시지' 봇물 1 2020.02.01 84
1468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국민들 불안감 '증폭', 컨트롤 타워... 5 2020.02.01 458
1467 전화 안받고..행방 모르고..우한입국자 전수조사 오리무중 1 2020.01.31 191
1466 박원순 "7번 환자, 어제 확진판정..질본 왜 즉시 공개 안... 1 2020.01.31 50
1465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방탄소년단) - Black Swan 1 2020.01.30 157
1464 "복 나간다 다리 떨지마" 정말 떨면 안되나 1 2020.01.26 113
1463 충격) 우한 현지 간호사 폭로 영상, 현재까지 9만명 이상 ... 4 2020.01.25 125
1462 충격) 중국의 실제상황 영상, 어디까지 은폐하고 있는것인가 3 2020.01.25 190
1461 '스트레스 받으면 흰머리카락 는다'는 말은 진짜였다 1 2020.01.24 41
1460 [여론조사] 대선후보 선호도 1위 이낙연, 2위와 격차 점차... 1 2020.01.22 113
1459 [기적의검] 1월 업데이트 안내 1 2020.01.22 76
1458 [로스크아크] 신년 감사제 - 캐릭터 성별 등 대규모 추가 ... 1 2020.01.22 70
1457 [V4] 멜로디의 황금빛 설날맞이 이벤트 3종 안내 1 2020.01.22 47
1456 조이콘을 터치펜으로, 닌텐도 신규 특허 공개 1 2020.01.22 42
1455 [PUBG] 테스트 서버 - PC 1.0 버전 패치노트 #6.1 1 2020.01.19 70
1454 BTS(방탄소년단) - Black Swan(블랙스완) 1 2020.01.18 165
1453 국민이 신뢰하는 방송사..JTBC 추락, MBC 상승 4 2020.01.18 51
1452 대한용접협회 "주예지, 그런 건 사과 아냐..제대로 해라" 1 2020.01.15 36
1451 [단독] 아주대병원 '이국종 닥터헬기' 운영 방해 문서 첫 ... 1 2020.01.15 140
1450 [단독] '돈 안 되는' 외상센터?.."이국종에 줄 병실은 없다" 2 2020.01.14 162
1449 문재인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 영상 [2020년 1월 14일] 1 2020.01.14 109
1448 온라인 강사가 용접기사 직업 비하 동영상 3 2020.01.14 134
1447 [단독] "때려쳐, 이 XX야"..욕설 세례 이국종 '한국 떠날까' 2 2020.01.13 33
1446 정세균 국무총리 후보자 임명동의안 국회 통과 1 2020.01.13 82
1445 법무부, 검찰 직제개편 발표 2 2020.01.13 150
1444 검찰개혁 입법 완료 - 검경 수사권조정까지 모두 통과 1 2020.01.13 186
1443 [음악감상] PelleK x 이라온 - Two in the Ruins 1 2020.01.12 209
1442 [신년 여론조사] 차기 대선 이낙연 35.3% 독주...영남서도... 1 2020.01.11 83
1441 수면내시경 중 쏟아진 험담..녹음기 켜는 환자들 1 2020.01.11 60
1440 추다르크, 검찰 중간 인력 대상 2차 인사태풍 예고 3 2020.01.11 193
1439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 효과 - 전 세계에 "한류 열풍" 한... 2 2020.01.10 90
1438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방탄소년단), 컴백 트레일러 1 2020.01.10 111
1437 검사장 전출식 날 청와대 압수수색.. 물러섬 없는 검찰 1 2020.01.10 31
1436 추다르크, 검찰에 첫 특별지시 "앞으로 허락받아라" 2 2020.01.10 121
1435 우크라 여객기 추락, 토르-M1 미사일로 격추? 1 2020.01.10 95
1434 이낙연 총리, 추 장관에 '윤석열 항명' 엄정 대처 지시 2 2020.01.10 133
1433 이해찬 "검찰 항명, 그냥 넘길 수 있는 일 아니다" 1 2020.01.10 64
1432 [속보] '검경 수사권 조정' 형사소송법 개정안, 한국당 불... 2 2020.01.09 107
1431 우크라 '추락 여객기, 이란 보유 러 미사일 피격 가능성' ... 1 2020.01.09 80
1430 인사 바로 다음 날 압수수색..'靑 겨냥 수사' 재개 1 2020.01.09 42
1429 추다르크, 본격적인 검찰 인사 시작 1 2020.01.09 122
1428 이란서 우크라 여객기 추락, 170여명 전원사망 1 2020.01.08 82
1427 이란, 미군기지 미사일 공격 "미군 80명 사망" 1 2020.01.08 59
1426 이슬람 무장단체, 케냐 미군기지 공격…헤즈볼라 "미군이 ... 1 2020.01.06 45
1425 트와이스 "웅앵웅" 발언, 무슨 뜻일까 3 2020.01.06 145
1424 이란, 미국에 대한 가혹한 보복 예고,, 전쟁 발발하나 1 2020.01.06 98
1423 봉준호 ‘기생충’ 골든글로브 외국어영화상 영예 1 2020.01.06 63
1422 지효 '웅앵웅' 발언→뜻 관심→'남성비하' 설왕설래 1 2020.01.06 71
1421 [골든디스크] BTS X 펭수의 만남, 댄스머신 펭수 1 2020.01.05 43
1420 국내 음원 차트 순위는 조작된 세계? 의혹 증폭 5 2020.01.05 140
1419 문 대통령, 윤석열 앞에서 "권력기관 개혁 멈추지 않겠다" 1 2020.01.02 107
1418 [패스 오브 엑자일] 엑자일콘 한눈에 다시 보기 1 2020.01.02 53
1417 2020년 게이머를 기다리는 기대작, 소개합니다 1 2020.01.02 47
1416 [로스트아크] 12월 31일(화) 업데이트 내역 안내 1 2020.01.02 66
1415 [V4] 개발자 편지 도착, 열한 번째 이야기 1 2020.01.02 28
1414 '공수처', '추다르크' 속도 붙는 검찰 개혁.. 윤석열 "국... 1 2020.01.02 62
1413 여론조사) 국민들은 야당을 심판하길 바란다 1 2020.01.02 104
1412 추다르크 법무장관 임명 1 2020.01.02 104
1411 BTS(방탄소년단), 미국의 2020년 카운트다운 영상 [BTS x ... 1 2020.01.01 189
1410 [FILA X BTS] One WORLD, One FILA! 휠라 with 방탄소년단 1 2020.01.01 83
1409 [생중계] BTS가 미국의 2020년 새해를 연다, 현지 생방송 ... 5 2020.01.01 155
1408 [속보] 공수처법 국회 통과, 검경 수사권 조정까지 통과되... 4 2019.12.30 164
1407 [생중계] 추미애(추다르크) 법무부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1 2019.12.30 90
1406 [V4] 길드원들의 특별한 모임! 제1회 ‘브이포차’ 모집 안내 2019.12.30 49
1405 요즘 잘 나간다는 유튜버들의 문제? (2) 1 2019.12.29 176
1404 레모나, BTS 모델효과로 글로벌 완판 행진 2 2019.12.27 100
1403 BTS가 미국의 2020년 새해를 연다 1 2019.12.27 76
1402 [가요대축제]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방탄소년단) 퍼포먼... 1 2019.12.27 126
1401 요즘 잘 나간다는 유튜버들의 계약 문제? 1 2019.12.27 65
1400 자율규제였던 아이템 확률 공개, 공정위가 의무화 한다 1 2019.12.26 39
1399 [V4] 연말을 따뜻하게! 크리스마스 접속 선물 & 핫타임 1 2019.12.26 25
1398 [오버워치] 서울 다이너스티의 2020년 오버워치 리그 홈경... 1 2019.12.26 52
1397 [로스트아크] 12월 24일(화) 업데이트 내역 안내 1 2019.12.26 6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