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 home
  • head
  • itnews
  • product
  • mobile
  • game
  • benchmark
  • analysis
  • blog

액션, 모험, SF / 미국 / 2020 .04 개봉 감독 : 케이트 쇼트랜드 출연 : 스칼렛 요한슨(나타샤 로마노프 / ...
드라마, 뮤지컬 / 미국 / 118분 / 2020 .03.12 개봉 / [국내] 12세 관람가 감독 : 루퍼트 굴드 출연 : 르...

게임메카 이재오 기자 2019.06.26 17:47


▲ '패스 오브 엑자일'은 획기적인 스킬 시스템으로 많은 유저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사진제공: 카카오게임즈)

지난 8일, 카카오게임즈가 국내 서비스를 시작한 '패스 오브 엑자일'은 독특하다 못해 획기적인 스킬 시스템으로 많은 유저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노드'라는 이름의 이 시스템은 일종의 스킬 커스터마이징으로 '노드'를 이용하면 유저가 마음대로 자기가 원하는 캐릭터 빌드를 생성할 수 있다. 생성 가능한 빌드의 수는 무궁무진하기 때문에 유저들 사이에서 '패스 오브 엑자일'은 '빌드 생성게임'이라는 새로운 장르명으로 불리기도 한다.

카카오게임즈가 26일부터 테스트를 진행하는 '에어'에서도 이런 빌드 생성 재미를 느낄 수 있다. 1차 테스트 때와는 확연히 달라진 모습으로 돌아온 '에어'는 함선을 이용한 공중전에 치중했던 이전과 달리 이번 테스트에선 더욱 다채로운 방식의 전투법을 추가했다. 그 중심에는 '패스 오브 엑자일'의 노드처럼 다양한 전투법과 수많은 빌드를 만들 수 있는 '에어'만의 독특한 빌드 생성 시스템이 있다.

▲ '에어'에서도 빌드 생성의 재미를 맘껏 느낄 수 있다 (사진제공: 카카오게임즈)

무한에 가까운 빌드를 만들 수 있는 '패스 오브 엑자일'

'패스 오브 엑자일'이 다른 ARPG에 비해 가장 도드라진 차별점을 보이는 부분은 바로 자유로운 빌드 개발에 있다. 이 자유로운 빌드를 가능케 하는 것이 바로 '노드' 시스템이다. 노드는 타 게임의 스탯 분배와 패시브 스킬 시스템을 조합한 개념으로 유저의 선택에 따라서 직업 여하와 관련 없이 캐릭터의 특성을 마음껏 조절할 수 있다. 

게임 내 존재하는 노드의 수는 1,300여 개에 달한다. 전체 전개도에서 중앙을 기준으로 방향에 따라 힘과 지능, 민첩 관련 노드가 배치돼 있다. 입이 쩍 벌어지도록 광범위한 스킬 트리는 모든 직업군이 공유한다. 이 노드를 조합하면 단순히 공격력이나 체력, 마나를 상승시키는 것 뿐만이 아니라 아예 게임에서 정해져 있는 직업 체계나 특성을 밑바닥부터 갈아엎는 것도 가능하다. 흔히들 근육 바보라고 놀리는 머로더가 칼이나 방패가 아니라 활을 들고 궁수로 활약할 수도 있으며, 전형적인 마법사 캐릭터인 위치를 날렵한 근접 캐릭터로 키우는 것이 가능하다.

입이 쩍벌어지는 엄청난 규모의 '패스 오브 엑자일' 스킬트리 (사진출처: 게임 공식 커뮤니티)▲ 입이 쩍벌어지는 엄청난 규모의 '패스 오브 엑자일' 스킬트리 (사진출처: 게임 공식 커뮤니티)

여기에 '키스톤'이라고 하는 별도의 특성이 더해지면, 매우 기발한 캐릭터 빌드를 만드는 것도 가능하다. 본래 마나를 소모해 사용하는 스킬을 체력을 소모해 사용하는 스킬로 바꿀 수도 있고, 평소에는 두 개도 사용하기 힘든 버프인 '오라'를 10개 이상 몸에 두르고 전투를 펼치는 일명 '오라봇' 빌드도 만들 수 있다. 실제로 많은 유튜버나 트위치 스트리머들이 자신만의 독특한 빌드를 연구하고 그것을 소개하는 영상을 많이 올리고 있다. 

최근 유튜브에서 유행한 '변태' 빌드인 '오라봇' 빌드 (사진제공:▲ 최근 유튜브에서 유행한 '변태' 빌드인 '오라봇' 빌드 (사진출처: CnF Gaming 영상 갈무리)

자기 마음대로 발동 조건을 선택하는 '룬 스크롤'

'에어'에서도 이처럼 자신만의 스킬과 캐릭터 빌드를 만드는 것이 가능하다. '룬 스크롤'이 그 중 하나이다. '룬 스크롤'은 각종 효과나 버프, 스킬, 콤보 등을 유저가 마음대로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필드에서 몬스터 사냥을 통해 획득할 수 있으며, 재료를 모아서 주거지로 가면 스크롤을 직접 제작하는 것도 가능하다. 퀘스트를 통해서도 얻을 수 있다. 

'룬 스크롤'의 이용 방법은 간단하다. 특정 스크롤을 프리셋에 등록하고 발동시키면 된다. 종류는 매우 다양한데, 간단하게는 체력이나 마나를 회복시켜주는 것부터, 특정 스킬에 빙결이나 중독 등의 부가효과를 더해주는 스크롤이나, 캐릭터의 능력치를 순간적으로 증폭시켜주는 버프 스크롤 등이 있다. 종류는 매우 다양하며 비슷해 보이는 스크롤도 등급에 따라서 효과가 전부 다르다.

▲ 체력 회복 같은 간단한 룬이지만 본인이 직접 발동 조건을 설정할 수 있다는 것이 차별점이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화력을 순간적으로 증폭 시켜주는 룬도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얼핏 수수하고 뻔한 시스템 같지만, '룬 스크롤'의 특이점은 바로 발동 조건을 마음껏 설정할 수 있다는 데 있다. 이를테면 체력 회복 룬은 체력이 30% 이하로 떨어졌을 때 자동으로 발동되게 할 수 있으며, 능려치 증가 스킬은 마나가 바닥이 났을 때 사용하도록 만들 수도 있다. 특정 스킬과 시너지를 이루는 스킬은 해당 스킬을 몇 번 사용했을 때 자동으로 발동되도록 조건을 만들 수도 있다. 특정 기술과 연계해서 타격횟수를 늘려주는 콤보형 룬도 있다.  

이처럼 유저 입맛과 컨트롤 능력, 직업에 따라 같은 스킬이나 룬이라도 그 사용방식은 천차만별로 바뀔 수 있다. 간단하게는 그냥 캐릭터 조작을 도와주는 합법적인 매크로 처럼 사용할 수 있지만, 유저 연구가 더해진다면 아예 전투 양상을 좌지우지 하는 하나의 특성 커스터마이징으로 활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이를테면 '패스 오브 엑자일'의 오라봇 빌드처럼 스킬과 룬 스크롤을 조합해 온몸에 수많은 버프를 두르고 근접전투를 벌이는 것도 가능한 것이다. 

전투 중에는 별도의 UI가 생긴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전투 중에는 별도의 UI가 생긴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마나가 떨어지자 룬 스크롤이 자동으로 발동하는 모습이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스킬의 성격까지 마음대로 바꿀 수 있는 '유물'

'룬 스크롤'이 패시브 스킬을 대신해주는 장비라면, '유물'은 액티브 스킬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주는 시스템이다. 간단하게 보면 스킬에 장착해 효과를 강화하는 '패스 오브 엑자일' 스킬젬 같은 조금 독특한 아이템에 불과하지만, 이 아이템의 효율을 생각하면 그렇게 간단하게 생각할 게 아니다. 오히려, 게임의 장르를 평범한 RPG에서 컴뱃 액션게임으로 바꾸는 것이 가능할 만큼 게임 내 핵심적인 시스템 중 하나다. 

기본적으로 유물은 스킬의 효과를 강화해주는 능력이 대부분이지만, 등급이 높을수록 단순 효과 강화를 넘어서 기본 스탯 증가부터 이동 속도 증가와 보호막 형성, 쿨타임 감소 등 전투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는 능력을 지니게 된다. 본래 단일 공격이었던 스킬에 특정 유물을 장비하면 범위 공격으로 바뀌는 경우도 있으며, 반대로 본래 범위 공격이었던 단일 공격으로 바꾸는 유물도 있다. '에어'는 한 캐릭터가 전투 시 한 번에 사용할 수 있는 스킬 수가 최대 28개에 달할 만큼 스킬 의존도가 높은 게임이다. 그렇기에 스킬의 성향을 좌지우지할 수 있는 유물은 캐릭터 운용에도 큰 영향을 미친다. 

또한 유물은 장비할 수 있는 개수와 자원이 정해져 있다. 때문에 모든 스킬에 유물을 장착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결국 유저가 원하는 스킬, 잘 사용할 수 있는 스킬 등을 신중히 고민해서 유물을 장비해야 한다. 말마따나 유저 입맛에 맞는 빌드를 마음껏 만들 수 있는 것이다. 

유물은 종류도 다양하며 사용 개수에도 제한이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유물은 종류도 다양하며 사용 개수에도 제한이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평범한 집중 사격도 유물을 이용하면 범위 공격으로 만들 수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평범한 집중 사격도 유물을 이용하면 범위 공격으로 만들 수 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제 2의 빌드생성게임 될 수 있을까?

본래 공중전을 내세웠던 만큼 지상전이나 이런 스킬 시스템에 대한 고려는 적었던 '에어'다. 하지만, 이번 2차 테스트에서 추가된 룬 스크롤과 유물 시스템은 '에어'의 또 다른 아이덴티티라고 봐도 될 만큼 상당히 혁신적인 시스템이라고 할 수 있다. 실제로, 두 시스템을 조합하면 '패스 오브 엑자일' 못지않은 수많은 캐릭터 빌드를 생성할 수 있다. 이렇게 보면 '에어'는 제 2의 '빌드생성게임'이라고 불러도 무방하지 않을까?

이쯤되면▲ 이쯤되면 '에어'도 제 2의 빌드 생성게임이라고 봐도 무방하지 않을까? (사진: 게임메카 촬영)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AMD 젠 아키텍처 분석 (프론트엔드, OP캐시, CCX, 인피니... 6 2017.07.23 42921
1199 푸틴 "쿠릴 4개섬 일본 반환 계획 없어"..반환 불가 거듭 ... 1 2019.07.12 76
1198 "일본 대신 여기 가자"..요즘 뜨는 인기 여행지는? 1 2019.07.12 155
1197 일본 호감도 12%로 뚝 떨어져..28년 만 최저 1 2019.07.12 67
1196 일본 주가 하락·관광객 감소..日 보수 언론도 '화들짝' 1 2019.07.12 122
1195 "한국戰 끝낼 때 됐다"..美 하원 종전 촉구 결의 1 2019.07.12 67
1194 NSC "일본, 무책임 발언 유감..국제기구 공동조사 제안" 1 2019.07.12 109
1193 최저임금, 예상보다 낮은 '2% 인상률'..노동계 입장은? 1 2019.07.12 54
1192 일본 맥주 매출 ‘뚝’…일본 정부 ‘경제보복’에 불매운동 효과 1 2019.07.10 50
1191 '출퇴근 카풀 허용'·'택시월급제' 국토위 소위 통과 1 2019.07.10 91
1190 박지원 "조국 수석, 100% 법무부장관 기용될 것" 1 2019.07.10 72
1189 차기 복지부 장관 김수현 유력 검토 1 2019.07.10 96
1188 [보건복지부] 하반기부터 이렇게 달라집니다 1 2019.07.10 113
1187 [음악감상] Naomi Scott - Speechless (From "Aladdin") 3 2019.07.07 255
1186 청하 (CHUNG HA) - "Snapping" MV 1 2019.07.06 97
1185 [MV] Ailee(에일리) _ Room Shaker 1 2019.07.06 144
1184 일본에 급소 찔린 韓.."우리에겐 아직 찬스가 있다" 1 2019.07.06 93
1183 소주 2병 마신 다음날 아침.. 둘은 면허취소 수준, 한명은... 1 2019.07.06 109
1182 "손해 봐도 안 팔아"..마트·편의점서 치운 일본 제품 1 2019.07.05 75
1181 세계 최초의 역사, 트럼프x김정은x문재인 경계선 만남 현장 4 2019.06.30 135
1180 (속보) 휴전 66년 만에 세계 최초의 남·북·미 정상 만남 성공 3 2019.06.30 147
1179 세계 최초 미국-북한 정상들의 DMZ 만남 직전 (트럼프x김... 1 2019.06.30 69
1178 트럼프‧김정은 판문점에서 역사적 회담 연다 1 2019.06.30 74
1177 트럼프, 3.6조 美투자 신동빈에 특급찬사 2 2019.06.30 79
1176 [배틀그라운드] 세계 최고의 선수들을 서울에서 만난다! ... 1 2019.06.29 96
1175 2019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시즌2를 시청하세요! 1 2019.06.29 53
» 패스오브엑자일의 빌드 생성 재미, '에어'가 이어간다 1 2019.06.29 129
1173 닌텐도 64가 스위치로? 닌텐도 "과거 명작 제공 가능성 있다" 1 2019.06.29 56
1172 [로스트아크] 신규 대규모 업데이트 1 2019.06.29 59
1171 대중문화계 '태극전사', BTS에 지워진 병역 의무 2 2019.06.10 148
1170 BTS 진·슈가, 내년부터 '월드투어' 동참 어려울듯..병역법... 1 2019.06.10 124
1169 [주사위의 신] 6월 1주차 주간 이벤트 1 2019.06.10 86
1168 컴퓨텍스 2019) AMD 젠2 및 신형 라데온 기대 이하 2 2019.06.07 192
1167 CNN = ARMY ? BTS 관련 헤드라인 뉴스 집중 보도 2019.06.07 126
1166 국적-인종을 통합시킨 글로벌 황제 'BTS', 이제는 우주 진출 1 2019.06.06 111
1165 [로스트아크] 5월 29일(수) 업데이트 내역 안내 1 2019.06.02 80
1164 UN = BTS, 국제연합(United Nations)의 상징 1 2019.06.02 136
1163 [오버워치 리그] 스테이지 3 - 1주 경기 일정 2019.06.02 130
1162 [주사위의 신] 신규 스킬카드 <폭군> 출시 1 2019.06.02 83
1161 [배틀그라운드] 세 번째 PUBG Classic, MET Asia Series를... 1 2019.06.02 145
1160 오버워치 리플레이 기능을 소개합니다: 여러분이 과거에 ... 1 2019.06.02 58
1159 BTS 영국 콘서트 현지, 국가 행사급 분위기 실황 2 2019.06.02 88
1158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 브라질 방문에 "난리" 4 2019.05.25 146
1157 비틀스(BTS)와 21세기 비틀스(BTS)의 만남, 전 세계적 새... 2 2019.05.23 118
1156 [오버워치 리그] 스테이지 3 - 1주 경기 일정 2019.05.23 110
1155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 - Fire (Good Morning America) 1 2019.05.23 249
1154 [KSL 시즌3] 승자전: 김성현 vs 정윤종/ 패자전: 이제동 v... 2019.05.10 118
1153 문재인 대통령 “검찰 더 겸허해져야” 1 2019.05.10 101
1152 국민 10명 중 6명, '검·경 수사권 조정' 찬성 2 2019.05.06 83
1151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방탄소년단), 빌보드 2관왕 2 2019.05.02 52
1150 [업데이트 공지] 리니지M 4월 24일 패치 노트 1 2019.04.30 53
1149 2019 오버워치® 월드컵 발표 1 2019.04.30 134
1148 [로스트아크] 4월 30일(화) 업데이트 내역 안내 1 2019.04.30 61
1147 SBS '런닝맨', 네이버웹툰 '머니게임' 표절 논란 2 2019.04.29 162
1146 BTS(방탄소년단), ARMY를 위한 ''ARMY With Luv' 공개 "아... 1 2019.04.27 178
1145 [배틀그라운드] FACEIT Global Summit 최종 우승팀 및 결... 1 2019.04.27 74
1144 [오버워치 리그] 4월 28일~29일 경기 일정 2019.04.27 112
1143 [로스트아크] 4월 24일(수) 업데이트 내역 안내 1 2019.04.26 94
1142 [KSL 시즌3] 김성현vs이제동vs정윤종vs송병구 16강 승부 -... 2019.04.26 137
1141 탈세 의혹?…YG의 수상한 법인카드 1 2019.04.26 121
1140 BTS 순위 누락 논란 '인기가요' 해명, 이래서 믿기 어렵다 4 2019.04.26 168
1139 방탄소년단 '빌보드뮤직어워즈' 엠넷이 생방송합니다 1 2019.04.26 223
1138 SBS 인기가요 차트 산정 방법 1 2019.04.24 180
1137 [더팩트뮤직어워즈] BTS, 영예의 대상.."아미 사랑해" 1 2019.04.24 79
1136 SBS 인기가요 순위 차트 업데이트, BTS(방탄소년단)는 어... 3 2019.04.24 261
1135 "빌보드보다 인기가요 차트가 어렵다"…BTS 팬덤, 인기가요... 4 2019.04.23 147
1134 "그 기준을 알고 싶다?"...방탄소년단, '인가' 차트 제외 5 2019.04.23 65
1133 [음악감상] 글로벌 문화대통령 BTS - Dionysus (디오니소스) 1 2019.04.21 336
1132 [KSL 시즌3] 16강 그룹 스테이지 경기 일정 2 2019.04.21 106
1131 [배틀그라운드] FACEIT 결승전 1일차 경기 결과 안내 1 2019.04.21 73
1130 [로스트아크] 4월 17일(수) 업데이트 내역 안내 1 2019.04.21 96
1129 로스트아크 신규 클래스 '창술사' 영상 4 2019.04.16 88
1128 BTS(방탄소년단), 미국-영국 차트 1위 석권 '글로벌 문화 ... 2 2019.04.16 95
1127 BTS 새 앨범 '페르소나'로 빌보드 세 번째 1위..팝 역사 바꿔 1 2019.04.16 87
1126 [단독] 분당차병원, 분만 중 아이 떨어뜨려 숨진 의료과실... 2 2019.04.14 120
1125 BTS(방탄소년단) x SNL / Boy with Luv & Mic Drop 1 2019.04.14 157
1124 "또 터졌다!" 방탄소년단 새 앨범, 전세계 86개국 차트 1... 1 2019.04.14 75
1123 BTS(방탄소년단), 또 유튜브 전 세계 신기록 수립 1 2019.04.14 116
1122 BTS (방탄소년단) 'Boy With Luv' MV Behind Scene 1 2019.04.14 92
1121 BTS (방탄소년단)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 f... 1 2019.04.14 51
1120 전 세계 문화대통령 ‘BTS(방탄소년단)’ 비틀스 이후 팬층 ... 1 2019.04.14 63
1119 TV조선, '손석희 폭행사건 배후설' 김어준 고소..경찰 수사 1 2019.04.10 51
1118 산불 비상인데 "질문 끝나면 가라"…안보실장 붙잡아 1 2019.04.05 84
1117 오버워치 리그, 주말 리그 대진표 및 경기 시간 2019.04.05 68
1116 현대차 본사, 지난해 영업손실 593억…44년 만에 ‘적자’ 1 2019.04.04 119
1115 황하나 "엄마가 사고 뒤처리…아빠는 경찰청장과 베프"→봐... 2 2019.04.02 207
1114 엔씨소프트 "리니지 리마스터" 정식 출시 1 2019.04.01 147
1113 [배틀그라운드 개발일지] 게임플레이 밸런스 조정 관련하... 1 2019.04.01 80
1112 한국 최초 F-35A 스텔스 전투기 착륙 영상 1 2019.03.29 74
1111 BTS (방탄소년단) MAP OF THE SOUL : PERSONA 'Persona' C... 1 2019.03.29 250
1110 최대 할인율 48%, '디아블로'와 '스타크래프트' 할인 시작 1 2019.03.29 74
1109 "맥도날드 재수사" 커지는 목소리..검찰 '무혐의' 논리는? 2 2019.03.28 88
1108 [로스트아크] 3월 27일(수) 업데이트 내역 안내 1 2019.03.27 154
1107 "승리, 경찰 출석 때도 풀메이크업···죄의식 없어 보여" 1 2019.03.27 80
1106 조양호 연임 부결에 대한항공株 강세…계열사주 동반 상승 1 2019.03.27 104
1105 [배틀그라운드] 테스트 서버 - PC 1.0 버전 패치노트#27 1 2019.03.21 123
1104 [로스트아크] 3월 20일(수) 업데이트 내역 안내 1 2019.03.21 85
1103 KT 새노조 "황교안·정갑윤 아들도 KT근무… 수사 확대해야" 2 2019.03.18 160
1102 文대통령 "버닝썬·김학의·장자연 사건, 성역없이 철저수사... 1 2019.03.18 368
1101 구글 콘솔 게임 시장 뛰어드나, ‘예티’ 컨트롤러 이미지 유출 1 2019.03.17 85
1100 [+9강] 서열 정리 들어간다! 가성비 끝판왕 'GTX 1660 Ti' 1 2019.03.17 128
1099 [안내] PUBG 클래식 및 글로벌 챔피언십 출전권 안내 1 2019.03.17 133
1098 오버워치 오픈 디비전 시즌 2의 접수가 시작되었습니다! 1 2019.03.17 106
1097 [로스트아크] 3월 13일(수) 업데이트 내역 안내 1 2019.03.13 116
1096 [오버워치 리그] 토-일 주말 경기/중계 일정 2019.03.09 9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